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여자친구 무차별 폭행'…현역 육군 중위 긴급체포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현역 육군 중위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중앙포토, 연합뉴스]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현역 육군 중위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중앙포토, 연합뉴스]

모텔에서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현역 육군 중위가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5시 40분쯤 "여동생이 데이트폭력을 당해 병원에 입원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병원 응급실 인근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중위인 A(23)씨를 긴급체포했다.
 
A씨는 이날 오전 1∼2시 사이 고양시의 한 모텔에서 여자친구 B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갈비뼈가 골절되고 눈을 다치는 등 심한 상해를 입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B씨가 잠든 사이 B씨의 손가락으로 스마트폰 잠금을 몰래 푼 뒤, 자신을 험담한 메시지를 보고 폭행을 저지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의 신병을 군 헌병대에 넘기고, B씨에게 스마트 워치를 지급하는 등 피해자 보호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