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꼼지락 꼼지락 아직도 살아있네’…유망업종 선정된 부산 꼼장어 요리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인기 있는 짚불 꼼장어. [사진 기장군]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인기 있는 짚불 꼼장어. [사진 기장군]

꼼장어는 표준어 먹장어(또는 곰장어)의 경상도 사투리다. 꼼지락거리는 움직임을 보고 경상도 사람들이 꼼장어라고 이름 붙였다고 전해진다. 심장·혈관질환, 피부미용 등에 효능 있다고 알려진 건강식품이다. 부산시가 지정한 부산 향토 음식 13종 중 하나이다.
 

부산시, 꼼장어 요리를 올해 유망업종으로 선정
‘살아있네, 부산 꼼장어’브랜드 개발해 집중홍보
동영상과 앞치마·물티슈·포장지 등 만들어 제공

부산시가 로컬푸드 ‘꼼장어 요리’를 올해 소상공인 유망업종으로 선정하고 본격적으로 마케팅을 펼친다. 꼼장어 골목상권 살리기에 팔을 걷어붙인 것이다. 
 
최근 로컬 푸드와 미식 여행이 여행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꼼장어는 TV 프로그램의 주요 ‘먹방’ 소재로 자주 등장한다. 꼼장어가 꿈틀거리며 조리되는 모습을 신기해하면서도 맛있게 먹는 외국인이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꼼장어 요리를 “곱창에 있는 곱처럼 맛있다”라고 평가한 허영만 화백의 말이 퍼질 정도다. 우리 주위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면서 남녀노소는 물론 외국인도 좋아하는 인기 음식이다. 
부산시가 개발한 부산 꼼장어 공동브랜드. [제공 부산시]

부산시가 개발한 부산 꼼장어 공동브랜드. [제공 부산시]

궁핍기의 단백질 공급원 역할을 한 꼼장어는 어촌지역에서 짚이나 솔잎 같은 열원을 이용해 들에서 구이를 한 것에서, 또는 한국전쟁 때 자갈치시장에서 노상 구이를 한 것에서 비롯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부산시는 2017년 수제 맥주, 2018년 패들보드에 이어 올해 유망업종으로 꼼장어 요리를 선정해 ‘부산 꼼장어’를 널리 알리기 위해 ‘살아있네, 부산 꼼장어’라는 브랜드를 개발했다. ‘살아있네’는 영화 ‘범죄와의 전쟁’에서 나온 명대사로 ‘좋다. 끝내준다’는 뜻이다. 꼼장어의 생명력과 신선함, 부산의 역동성을 친근감 있게 표현한 단어인 셈이다.  
 
‘살아 있네’는 조리 과정에서도 꼼지락 꼼지락 살아 움직이는 모습과 꼬들한 식감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고 할 수 있다. 부산시민 선호도 조사에서도 ‘살아있네, 부산 꼼장어’라는 브랜드를 많이 선택했다는 게 부산시 설명이다.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인기 있는 꼼장어.[사진 기장군]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인기 있는 꼼장어.[사진 기장군]

부산시는 ‘부산 꼼장어’ 브랜드를 마케팅에 활용한다. 개별업체를 지원하기보다는 꼼장어 업종의 동반성장과 상생을 끌어내기 위해 부산 꼼장어 밀집상권을 집중적으로 홍보하기로 한 것이다. 부산에는 자갈치와 부전역·기장·온천장·해운대 등에 꼼장어 골목이 형성돼 있다. 기장군에서는 짚불 구이가, 다른 지역에서는 양념구이 꼼장어 등이 인기다.

 
이들 거리의 상인이 원할 경우 꼼장어거리 홍보영상을 제작해 SNS(사회관계망서비스)와 언론 등 주요 매체를 통해 홍보해 줄 계획이다. 또 부산의 주요 축제장에서 푸드트럭을 동원해 꼼장어 요리를 선보이고 유동인구가 많은 부산역과 꼼장어거리 인근 도시철도역 등에 광고를 해 인지도를 높이기로 했다.
 

꼼장어 공동 브랜드를 활용한 앞치마와 물티슈, 테이블 매트, 포장지 같은 용품을 제작해 꼼장어 전문 음식점에도 보급한다.   
부산시가 공동브랜드로 개발한 '부산 꼼장어' 업소를 위한 앞지마 디자인. [제공 부산시]

부산시가 공동브랜드로 개발한 '부산 꼼장어' 업소를 위한 앞지마 디자인. [제공 부산시]

윤영섭 부산시 소상공인지원 담당관은 “가장 부산다운 음식인 꼼장어 요리는 중·장년층의 소주 안주를 넘어 젊은 층도 맛있고 재미있게 즐기는 부산 대표 음식”이라며 “부산을 찾는 관광객이 부산 꼼장어를 즐겨 먹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부산=황선윤 기자 suyohw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