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8·9 개각]최기영 과기, 김현수 농림, 이정옥 여가부장관 지명

8·9 개각 장관급 인사 내정자 프로필.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8·9 개각 장관급 인사 내정자 프로필.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하는 등 8개 부처 장관과 장관급 인사를 교체하는 중폭 개각을 했다.
 
법무부 장관에는 예상됐던 대로 조 전 수석이 지명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는 최기영 서울대 전기ㆍ정보공학부 교수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는 김현수 농림부 차관이 지명됐다. 여성가족부 장관에는 홍미영 전 인천 부평구청장이 거론됐지만, 결국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가 지명됐다.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엔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가,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자리엔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가, 금융위원회 위원장엔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 은행장이, 국가보훈처 처장엔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이 발탁됐다. 주미 대사는 문정인 청와대 통일외교안보특보가 대사직을 고사하면서,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명됐다.
 
차관급 인사로는 국립외교원 원장에 김준형 한동대학교 국제어문학부 교수가 내정됐고,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에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이 발탁됐다.
 
윤성민 기자 yoon.sung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