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리 일본’ 발언 항의…나경원 지역구 사무실 현판 훼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지역구 사무실 현판이 훼손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8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서울 동작구에 있는 나 원내대표 지역구 사무실의 현판 2개가 훼손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판에 그려진 국회 휘장은 붉은색 스프레이와 페인트로 추정되는 물질에 의해 훼손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흰 바탕에 적힌 낙서에는 나 원내대표가 지난 6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일본을 ‘우리 일본’이라고 지칭한 데 대해 항의하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 감식과 인근 폐쇄회로TV(CCTV) 분석을 통해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