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반도체 소재·부품 국산화 … 중기 위한 테스트 베드 절실"

7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과 한국공학한림원,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 공동주최한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과학기술계 대응방안 토론회'에서 박재근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한양대학교 융합전자공학부 교수)이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7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과 한국공학한림원,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 공동주최한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과학기술계 대응방안 토론회'에서 박재근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한양대학교 융합전자공학부 교수)이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일본 수출 규제에 맞서 반도체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를 위해 성능평가 팹(테스트베드)이 절실하다."

 
박재근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한양대 융합전자공학부 교수)이 7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일본의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수출규제에 대한 과학기술계 대응방안’ 토론회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박 회장은 토론회 발제를 통해 “일본의 수출 규제로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벤더(소재·부품 공급처)의 국가별 다변화를 추구해야 하는 상황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자유무역질서가 작동할 때는 특정 국가에 공급처가 몰려 있어도 문제없지만, 미·중 갈등 등 보호무역주의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은 공급처를 2개국 이상에서 확보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또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를 위해 정부는 중소기업이 세계 최고 품질의 제품을 만들 수 있게 지원하고, 대기업은 이들 제품을 일정량 구매하는 상생방안이 필요하다"며 "소재·부품·장비사들이 기술 개발을 하려면 실제 생산 공정 기반이 갖춰진 테스트 베드가 반드시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자금의 여력이 없는 중소기업들이 비싼 장비를 구매하기 어려운 만큼 정부가 중소기업들이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는 테스트 베드 설립을 지원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어 열린 토론회에 패널로 나선 반도체 장비업체 주성엔지니어링의 황철주 회장은 “반도체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를 위해서는 리스크와 속도, 시간을 극복해야 한다"며 "정부가 테스트 베드를 지원해 리스크를 부담해준다면 중소기업은 속도와 시간을 극복해 국산화를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 회장은 또 "중소기업의 제품도 공정한 평가를 통해 기술력을 인정받으면 대기업이 반드시 구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불산 제조업체인 솔브레인의 박영수 부사장(연구소장)은 “이제부터 추진하는 국산화는 단기간에 쉽게 개발할 수 있는 게 아닌 10년 후를 내다본 것이어야 한다”며 “정부도 연간 1조원 이상을 소재·부품·장비에 지원하겠다는데 선택과 집중을 통해 국산화가 가능한 기업에 집중 투자해야 한다"고 했다. 
 

포토레지스트를 만드는 금호석유화학의 주현상 팀장은 “반도체 대기업과 소재 업체가 윈윈할 수 있는 공동 개발과 의지가 필요하다”며 "중소기업과 대기업간 공동 연구가 진행된다면 시간은 좀 걸려도 국산화하는 데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7일 오후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일본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수출규제에 대한 과학기술계 대응방안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7일 오후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일본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수출규제에 대한 과학기술계 대응방안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날 토론회는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와 한국공학한림원, 한국과학기술한림원 등 국내 과학기술 3개 단체가 공동 주최했다. 박 회장의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황철주 주성엔지니어링 회장과 박영수 솔브레인 부사장, 주현상 금호석유화학 팀장, 김호식 엘오티베큠 사장, 서진천 프리시스 대표, 이현덕 원익IPS 대표, 황철성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 김태성 성균관대 기계공학부 교수, 최지선 로앤사이언스 법률사무소 변호사 등이 패널로 참석해 토론을 벌였다. 
 
장정훈 기자 cc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