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총기 폭력 끝내자"···트럼프 얼굴에 총 들이댄 사람들

한 멕시코 시민이 6일(현지시간) 멕시코시티 미국 대사관 앞에서 엘패소 총기사고에 항의하며 장난감 총으로 트럼프 대통령을 겨누고 있다. 엘패소에선 한 백인 남성이 쇼핑몰에서 총기를 난사해 멕시코인 8명을 포함해 22명이 숨지고 24명이 다쳤다. [로이터=연합뉴스]

한 멕시코 시민이 6일(현지시간) 멕시코시티 미국 대사관 앞에서 엘패소 총기사고에 항의하며 장난감 총으로 트럼프 대통령을 겨누고 있다. 엘패소에선 한 백인 남성이 쇼핑몰에서 총기를 난사해 멕시코인 8명을 포함해 22명이 숨지고 24명이 다쳤다. [로이터=연합뉴스]

 
지난 3~4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엘패소(22명 사망, 24명 부상)와 오하이오주 데이턴(9명 사망, 16명 부상)에서 발생한 총기 사고 희생자를 추모하는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시민들의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 

[서소문사진관]

 
 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엘패소와 데이턴에서 발생한 총기사고에 항의하는 시위대가 흰옷을 입고 총기사고로 숨진 사람들의 사진을 들고 집회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엘패소와 데이턴에서 발생한 총기사고에 항의하는 시위대가 흰옷을 입고 총기사고로 숨진 사람들의 사진을 들고 집회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9명의 희생자가 발생한 미국 오하이오주 데이턴의 총기사고 현장인 노드 페퍼스 바의 창문 총알구멍에 누군가 갖다놓은 꽃이 꽂혀 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9명의 희생자가 발생한 미국 오하이오주 데이턴의 총기사고 현장인 노드 페퍼스 바의 창문 총알구멍에 누군가 갖다놓은 꽃이 꽂혀 있다. [AFP=연합뉴스]

미국 시민들이 5일 텍사스주 엘패소 시엘로 비스타 몰의 사고현장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미국 시민들이 5일 텍사스주 엘패소 시엘로 비스타 몰의 사고현장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엘패소 쇼핑몰에서 한 가족이 포옹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엘패소 쇼핑몰에서 한 가족이 포옹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리네 아글라와 재키 플로레스가 엘패소 총기사고 현장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A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리네 아글라와 재키 플로레스가 엘패소 총기사고 현장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안토니오 라스보가 5일 미국 텍사스 엘파소 쇼핑몰에서 발생한 총기사고로 사망한 부인을 추모하며 십자가에 키스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안토니오 라스보가 5일 미국 텍사스 엘파소 쇼핑몰에서 발생한 총기사고로 사망한 부인을 추모하며 십자가에 키스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총기사고 발생 후 시민들은 “총기 폭력을 중단하라”, “총기 폭력을 끝내자”는 피켓을 들고 미국 총기협회로 달려가 시위를 벌였다. 뉴욕에선 흰 가운을 입은 시위대가 총기사고로 숨진 희생자들의 사진을 들고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행진을 벌였다. 한 멕시코 시민은 멕시코시티 미국 대사관 앞에서 KKK단 의상을 입고 장난감 총을 트럼프 대통령 얼굴에 겨누는 퍼포먼스를 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그랜드 아미 프라자에서 엘패소와 데이턴 총기사고 희생자 추모 기도회에 참여한 시민들이 총기규제를 요구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그랜드 아미 프라자에서 엘패소와 데이턴 총기사고 희생자 추모 기도회에 참여한 시민들이 총기규제를 요구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총기사고로 9명이 숨진 미국 오하이오주 데이턴의 한 매장 창문 총알 흔적에 꽃이 꽂혀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총기사고로 9명이 숨진 미국 오하이오주 데이턴의 한 매장 창문 총알 흔적에 꽃이 꽂혀있다. [AFP=연합뉴스]

지난 주말동안 텍사스주 엘패소와 오하이오주 데이턴에서 총기사고로 30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하자 시민들이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피켓을 들고 총기협회 본부 앞에서 시위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지난 주말동안 텍사스주 엘패소와 오하이오주 데이턴에서 총기사고로 30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하자 시민들이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피켓을 들고 총기협회 본부 앞에서 시위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시민들이 5일 미국 뉴햄프셔에서 "총기 폭력을 중단하라"는 등의 피켓을 들고 시위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시민들이 5일 미국 뉴햄프셔에서 "총기 폭력을 중단하라"는 등의 피켓을 들고 시위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오하이오주 크리스 쇼 시 집행위원은 NBC와의 인터뷰에서 “빈약한 총기 규제에 대해 슬픔을 넘어 분노로 바뀌고 있다”며 "우리는 입법부와 연방정부가 이 지역사회와 이 나라의 책임 있는 총기 규제를 추진하도록 압력을 가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시민들이 5일(현지시간) 미국 총기협회 앞에서 희생자를 추모하는 촛불집회를 열고 있다. [AP=연합뉴스]

시민들이 5일(현지시간) 미국 총기협회 앞에서 희생자를 추모하는 촛불집회를 열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 시민들이 총기법 개혁을 요구하며 총기협회 앞에서 집회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 시민들이 총기법 개혁을 요구하며 총기협회 앞에서 집회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비흘 경찰서장도 “민간인들이 빠른 발포 무기를 가지고 있어야 할  이유가 없다. 민간 환경에서 그런 수준의 무기를 보유하는 것은 근본적으로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하튼 에서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시위대가 흰 옷을 입고 총기 희생자 사진을 들고 타임 스퀘어까지 행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하튼 에서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시위대가 흰 옷을 입고 총기 희생자 사진을 들고 타임 스퀘어까지 행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이번 총기사고와 관련 총기규제 법안을 제안하지는 않고, 정신 건강법 강화의 필요성을 말했다. 그는 "정신병과 증오가 총이 아니라 방아쇠를 당긴다"며 "오늘 나는 법무부에 증오 범죄와 대량 살인을 저지른 사람들이 사형에 직면하고 이 사형이 신속하고 결단력 있게 전달되도록 하는 법안을 제안하도록 지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엘페소와 데이턴의 총기사고와 관련 성명을 발표하기 위해 걸어오고 있다.  [UPI=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엘페소와 데이턴의 총기사고와 관련 성명을 발표하기 위해 걸어오고 있다. [UPI=연합뉴스]

 
그러면서 “미국은 충격과 공포와 슬픔으로 극복했다”면서 “미국은 인종차별과 백인우월주의를 비난해야 한다”며 "폭력적인 비디오 게임, 정신 질환, 인터넷, 그리고 폭력을 조장하는 문화가 총격사건의 배후에서 백인 민족주의와 증오를 조장하는 데 기여했다“고 주장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 3~4일 발생한 총기사고 희생자를 추모하며 조기가 게양되어 있다. [AF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 3~4일 발생한 총기사고 희생자를 추모하며 조기가 게양되어 있다. [AFP=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오는 8일까지 백악관에 조기를 게양하고 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이번 총기사건과 관련 사악한 행동에 영향받은 것에 대해 기도한다고 트위터에 올렸다.
 
 
 
임현동 기자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