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쉐인 스펜서 키움 2군 감독 음주운전 적발…내일 감독 대행 선정

쉐인 스펜서 감독. [키움 히어로즈 제공=연합뉴스]

쉐인 스펜서 감독. [키움 히어로즈 제공=연합뉴스]

 
쉐인 스펜서 키움 2군(퓨처스리그) 감독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돼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4일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는 스펜서 감독이 이날 음주운전 적발 사실을 구단에 자진 신고했다고 밝혔다.
 
키움 구단은 스펜서 감독의 자진신고를 접수한 직후 KBO에 통보했다.
 
키움 구단은 “이 사안에 대해 다음 주 중 경찰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라며 “구체적인 경위는 경찰 조사가 진행된 이후 별도로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5일부터 진행되는 키움의 2군 경기는 감독 대행 체제로 치른다. 키움은 5일 오전 중으로 감독 대행을 선정할 예정이다.
 
키움 구단은 경찰 조사 결과에 따라 별도 징계위원회를 열어 물의를 일으킨 스펜서 감독에게 강력하고 엄중한 책임을 물을 방침이다.
 
키움 구단은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팬과 KBO리그 회원사 및 모든 관계자께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KBO 사무국은 “우선 키움 구단에서 경위서를 받은 뒤 상벌위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