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언주 “北 도발 모른 척, 반일 몰이…문재인정권 정상 아냐”

 무소속 이언주 의원은 3일 “문재인 정권의 태도는 정상이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이언주 의원 페이스북]

[이언주 의원 페이스북]

이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북한이 미사일을 쏘면서 우릴 위협하는데 그건 모르는 척하고 이미 예상됐던 일본의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 배제 건은 분노의 생중계(를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상적 사고와 세계관을 가지고 있다면 일본 정권이 졸렬하게 굴어 열이 받쳐도 그렇지, 근대 민주국가 자유 일본보다 전근대적 신정국가이며 인권침해국가인 북한이 더 좋을 리가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파기론에 대해 “북한의 목선도 못 보는 우리 군의 상태로는 고급 정보를 바탕으로 한 대응은 언감생심”이라며 “지금처럼 한미동맹이 심하게 균열된 상황에서는 자살행위가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문재인 정권의 일련의 반일 몰이가 한일전이라는 선거전략임과 동시에 한·미·일 삼각동맹을 무력화시키고 또 동시에 국민을 맹목적 민족주의에 물들여 ‘우리 민족끼리’의 연방제 통일에 다가가기 위한 다목적 포석이라는 의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