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여름은 역시 바다…빅데이터가 찾아준 요즘 뜨는 해수욕장

 빅데이터가 알려주는 요즘 뜨는 해수욕장

빅데이터가 알려주는 요즘 뜨는 해수욕장


한국관광공사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소셜미디어 및 통신 빅데이터와 일반 설문조사 결과를 연계해 한국인의 선호 해수욕장을 분석한 결과, 언급량 기준으로 제주 협재·함덕·강릉 안목 해수욕장이 요즘 뜨는 해수욕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 협재해수욕장은 2016년 이래 관심도가 가장 높은 해수욕장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키워드별로 보면 ‘힐링(2위)’, ‘드라이브(2위)’, ‘스노클링(1위)’ 등 어떤 목적으로든 찾기 좋은 지역으로 연상되고 있었다. 동반자는 ‘가족(1위)’이 압도적으로 높게 언급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 함덕해수욕장은 소셜미디어 관심 순위가 2016년 이래 지속 상승하고 있다. 2018년에는 관심도 높은 해수욕장 2위에 이름을 올렸다. ‘가족’ 키워드에서 2위의 언급량을 보였다.
 
해수욕장 관심도 3위 강릉 안목해수욕장은 ‘힐링’ 키워드에서 1위를 차지했고, 친구/가족/연인 등 모든 동반자 유형에서 고른 분포를 보였다(친구 1위, 가족 3위, 연인 3위).
 
한편 키워드별 인기 해수욕장으로 ‘힐링’은 해변 앞 카페거리로 유명한 강릉 안목해수묙장이 1위에 올랐다. ‘드라이브’는 부산 송정해수욕장이 1위였으며, 제주 협재해수욕장은 ‘스노클링’에서 많은 추천을 받았다. 양양 죽도해수욕장은 요즘 뜨는 서핑 명소답게 ‘서핑’ 키워드에서 가장 많이 언급됐다.
 
글=김경진 기자 capkim@joongnag.co.kr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