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달리는 택시서 기사 마구잡이 폭행…출동 경찰에까지



[앵커]



술에 취한 한 승객이 달리는 택시 안에서 운전기사를 마구잡이로 때리고, 출동한 경찰에게도 폭력을 휘두르다 체포됐습니다. 기사는 얼굴을 맞아서 안경이 벗겨지고 머리도 뒤로 젖혀지며 앞을 보지 못해서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뻔 했습니다.



홍지용 기자입니다.



[기자]



한 손님이 택시에 탑니다. 



10분쯤 지나 갑자기 몸을 일으킵니다.



[택시기사 : 뭐 하세요. 뭐 하세요. (내리려고 XX) 가만히 계세요. 가만히 계세요. (XX 뭘 가만히 해.) 앉아 계시라고요. 어르신.]



손님이 택시기사의 얼굴에 손찌검을 합니다.



안경이 바닥으로 떨어집니다.



폭행이 이어집니다.



신고하려는 찰나



[택시기사 (112 신고 전화) : 교차로 사거리인데요. 제가 택시기사인데 승객한테 폭행당하고 있어요.]



머리채를 붙잡힙니다.



신호도 파란불로 바뀝니다.



[택시기사 : 순간적으로 안경이 벗겨지려 하니까…차를 무조건 세워야겠다, 그 생각밖에 없었죠. 잘못하면 진짜 죽을 수도 있겠다.]



운전중 벌어진 아찔한 상황은 600m 가까이 이어졌습니다.



아슬아슬한 폭행 장면은 차량 블랙박스에 그대로 담겼습니다.



출동한 경찰에게도 신발을 휘두릅니다.



[출동 경찰관 : 한 번만 더 하면 현행범으로 체포합니다. (체포해. 이 XXX아.)]



결국 체포됐습니다.



경찰은 만취한 이 남성을 일단 돌려보냈고, 다시 불러 조사할 예정입니다.

JTBC 핫클릭

행인 치고 달아난 '음주 뺑소니범'…시민들이 추격해 검거 무차별 폭행당한 택시기사…'또렷한 용의자' 영상 넘겼지만 "아들 결혼식도 못 보고 갔다"…'만취 택시'가 부른 비극 '두살배기' 인질로 잡고 금품 빼앗은 3인조 강도 검거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