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외교부 "日 화이트리스트 제외, 내일 오전 10시 추측"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뉴시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뉴시스]

외교부가 일본이 한국을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대상에서 제외할 가능성에 대해 "현재로서는 그렇게 보는 게 맞을 것 같다"고 밝혔다.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은 1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에 출석해 이같이 밝힌 뒤 '일본 각의 결정은 몇시로 예상되느냐'는 질문에 "오전 10시로 추측한다"고 답했다.
 
조 차관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제외 시 피해 품목에 대해 "내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하겠지만 1200개보다는 적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산자부 중심으로 내일 단기 대책과 중기 대책을 분리해서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일본 선거가 끝나기 전에는 외교채널 접촉도 원활하지 않았다"며 "경제산업성 채널은 가동되지 않고 있지만 (지금은) 외교부 채널은 가동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채널을 통해 2일까지 최대한 (화이트리스트 배제가) 없도록 노력하고 그 이후에는 수습에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조 차관은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등 아세안 관련 외교장관회의에서 한미일 외교부 장관이 함께 만날 가능성에 대해서는 "내일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