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대통령, 장관들 긴급 소집…日 수출규제 상황점검 회의

[연합뉴스]

[연합뉴스]

일본이 '화이트리스트'(수출우대국가)에서 한국을 배제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망되자 문재인 대통령이 관계부처 장관들을 소집해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1일 청와대에서 오전 10시 20분부터 오후 12시 45분까지 2시간 15분동안 장관들로부터 일본 수출규제 관련 내용을 보고 받은 뒤 대책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정경두 국방부 장관, 조세영 외교부 1차관 등이 참석했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강기정 정무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이호승 경제수석,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 등이 참석했다. 
 
정부는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에 대비해 단계적 대응 시나리오를 잠정적으로 마련해둔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이 대일 메시지를 낼 가능성도 크다. 발표 시기와 형식은 2일 각의 결정 직후 곧바로 발표하는 방안 또는 5일 수석보좌관 회의를 통해 메시지를 내거나 대국민 담화 형식을 통해 발표하는 방안 등이 다양하게 검토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