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北통신 “지소미아, 백해무익 평화파괴협정…시급히 폐기돼야”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31일 일본의 경제도발에 대응한 한국 정부 조치로 거론되고 있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과 관련해 “섬나라(일본) 위정자들의 침략야망이 진하게 배여있는 위험천만한 조약”이라고 주장했다.
 
통신은 이날 ‘전쟁협정은 시급히 폐기되어야 한다’는 제하의 논평에서 “일본은 과거범죄청산 등 여러 문제에서 남조선을 자극하는 행위들을 거리낌 없이 감행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또 통신은 GSOMIA를 통해 일본이 한국으로부터 대북 군사정보를 얻을 수 있다는 점을 언급하며 “해외침략의 첫 과녁으로 조선반도를 정해놓고 재침의 기회만 호시탐탐 노리고 있는 일본 반동들에게 ‘대북군사정보’가 어떤 목적으로 쓰이리라는 것은 짐작하기 어렵지 않다”고도 했다.
 
특히 통신은 일본이 수출규제 조치를 유지하면서도 GSOMIA의 연장을 주장하고 있는 것에 대해 “음흉한 속심의 발로”라며 협정 갱신은 “날강도 앞에 알몸으로 나서는 것과 다를 바 없는 자살 행위”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소미아에 대해 “우리 민족과 지역나라 인민들에게 백해무익한 평화파괴협정”이라며 “전쟁협정, 평화파괴 협정은 시급히 폐기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