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SC “北 발사, 평화구축 노력 부정적 영향…강한 우려”

[연합뉴스]

[연합뉴스]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는 31일 북한이 지난 25일에 이어 엿새 만에 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열린 이날 NSC 긴급회의에서 상임위원들은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은 한반도 평화 구축을 위한 노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음에 강한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상임위원들은 이어 “우리 군에 관련 동향을 주시하면서 철저한 대비태세를 유지할 것을 강조했다”고 덧붙였다.
 
다만 상임위원들은 지난달 30일 판문점에서 개최된 역사적인 남북미 3자 정상 회동 이후 조성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협상 재개 동력이 상실되지 않도록 외교적 노력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NSC 상임위는 이날 회의에서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사태에 대한 대책도 논의했다.
 
상임위원들은 “최근 일본 정부가 취하고 있는 부당한 수출 규제 조치 철회를 위해 모든 외교적 노력을 다해 나갈 필요성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의 노력에도 일본이 이런 조치를 철회하지 않으며 상황을 더욱 악화 시켜 나갈 경우 우리 정부는 가능한 모든 조치를 포함해 단호히 대응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