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앤 마리, 한국 팬들에 다시 한번 "사랑해요"


팝스타 앤 마리가 한국 팬들을 위해 무료 게릴라 콘서트를 진행한데 이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앤 마리는 30일 자신의 SNS에 "나와 내 음악을 사랑해주는 한국 팬들 정말 사랑해요. 즉흥적으로 무료 공연을 개최할 수 있게 도와준 멋진 팀 고마워요"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 취소 이후 즉흥적으로 연 게릴라 콘서트 사진 여러 장도 공개했다. 수많은 팬들이 응원하고 있는 모습이다. 배우 김민재와의 인증샷도 올려 눈길을 끈다.

앤 마리는 지난 29일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 참석차 내한했지만, 무대 안전 문제로 공연을 하지 못했다. 이에 앤 마리는 라운지를 빌려 무료 게릴라 콘서트를 개최, 비슷한 시기 내한해 한국 팬들에 등을 돌렸던 호날두의 태도와 비교되면서 더욱 화제를 모았다.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 공연기획사 페이크버진은 앤 마리 공연 취소에 대해 "프로모션팀에 무대 안전에 대한 확인을 받았으나 앤 마리 매니지먼트로부터 공연이 불가하다는 입장을 들어 공연을 취소한 것"이라면서 "아티스트와 프로모션 팀과 해결할 것"이라고 전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