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동차] 디자인·성능 확 바꾼 컴팩트SUV ‘여심’까지 사로잡을 2세대 모델 출격

랜드로버가 컴팩트 SUV 이보크의 2세대 모델을 출시했다. 넓어진 공간과 첨단 사양이 추가됐다. [사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랜드로버가 컴팩트 SUV 이보크의 2세대 모델을 출시했다. 넓어진 공간과 첨단 사양이 추가됐다. [사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최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시장 확대에 힘입어 등장했다. 남성적인 느낌이었던 기존 랜드로버 SUV와 달리 최근 자동차 시장 트렌드에 맞는 컴팩트SUV인데다 부드럽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여성 고객들에 어필한다.
 
2011년 등장한 1세대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고급 SUV를 표방하는 랜드로버 브랜드에서도 성공한 모델로 꼽힌다. 이런 이보크가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2세대 모델인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다.
 
신형 이보크는 최신 랜드로버 모델들의 디자인 특징을 물려받았다.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담은 매끈한 차체와 레인지로버 ‘벨라’에서 시작된 자동 전개식 도어 핸들도 달았다. 평상시 도어 안쪽에 숨어있다가 도어를 열 때 돌출되는 방식이다. 한국 수도 ‘서울’에서 명칭을 따온 ‘서울 펄 실버(Pearl Silver)’ 컬러도 이채롭다.
 
다이내믹 트림은 전용 휠과 범퍼, 사이드 벤트, 보닛, 테일 파이프 등 이보크가 갖춘 개성을 한층 부각시켰다. 인테리어 변경도 주목할 부분인데 면과 선의 조화가 좋다. 센터페시아 위아래에 달린 10인치 듀얼 스크린 ‘터치 프로 듀오’로 다양한 주행 및 편의장비 정보를 보여준다. 디스플레이 패널의 해상도가 높아 시인성이 뛰어나다. 상단 디스플레이 패널은 기울기 조절 기능을 갖춰 운전 중 보기 편하다.
 
신형 이보크는 전 세대보다 휠베이스(축간거리)가 21㎜ 길어져 한층 여유로운 실내공간을 확보했다. 트렁크 공간은 기본 591L에 후석시트를 접으면 최대 1383L까지 늘어난다.
 
‘터치프로듀오’ 디스플레이는 다양한 주행정보를 보여준다. [사진 재규어랜드로버 코리아]

‘터치프로듀오’ 디스플레이는 다양한 주행정보를 보여준다. [사진 재규어랜드로버 코리아]

최신 모델답게 다양한 편의장비도 담겼다. 후방 시야를 선명하고 시원하게 보여주는 ‘클리어 사이트 룸 미러’가 눈에 띈다. 후방 카메라를 통해 촬영한 정보를 룸미러로 보여주는데, 야간에도 시인성이 높다. ‘클리어 사이트 그라운드 뷰’ 기술은 차량 전면 하단부까지 볼 수 있는 기능이다.
 
이보크에는 총 3가지 엔진이 쓰이는데, 랜드로버 모델로는 처음으로 48V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MHEV·Mild Hybrid System)을 더했다. 차량이 감속할 때 생기는 에너지를 모았다가 엔진 구동을 보조해 5%가량 연료 효율을 높여준다. 이보크에 장착되는 2가지 디젤 엔진은 각각 최고출력 150마력, 180마력을 낼 수 있으며 2L 4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은 249마력을 발휘한다.
 
오프로드 주행 노하우를 담은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2(Terrain Response® 2)’도 달았다. 간단한 버튼 조작만으로 미끄러운 노면, 험로 탈출이 가능하도록 돕는 4륜 구동 제어 기술이다.
 
이 밖에 사용자 편의를 위한 인컨트롤 앱, 지니 뮤직, 애플 카플레이 연동, 목소리만으로 ‘재규어 랜드로버 T맵’의 모든 기능을 사용할 수 있는 ‘T맵x누구’도 적용했다.
 
주행 보조 기능인 파크 어시스트(주차 보조), 360도 주차 센서, 탑승객 하차 모니터링, 후방 교통 감지 기능을 넣었으며 주행 안전과 편의성을 올려주는 차선 유지 기능,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사각지대 어시스트 기능도 기본이다.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엔진 및 트림에 따라 6710만~7800만원(부가세 포함)이다.
 
 
오토뷰=김기태 PD kitaepd@autoview.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