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너는내운명' 신동미, 악성종양→시험관 실패 고백 "자존감 바닥"


신동미가 악성종양, 시험관 실패 고백 등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고백했다. 진심 어린 고백이 심금을 울렸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9일 방송된 SBS '너는 내 운명'은 평균 시청률 11.2%(이하 수도권 가구 기준)로 상승세를 그리며 동 시간대 1위, 월요 예능 1위에 등극했다.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4.4%로 동 시간대 1위, 분당 최고 시청률은 12.7%까지 치솟았다.

이날 신동미는 시사 교양 프로그램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강연에 나섰다. 긴장했던 것도 잠시, 여유롭게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신동미는 "'나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가장 많이 했다"며 그의 긴 무명시절에 대해 운을 뗐다. 실제로 신동미는 지금까지 80여 편의 작품을 했지만 그중 3분의 1 이상이 단역이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신동미는 정기검진을 통해 악성종양이 있다는 것을 알게됐고, 준비했던 시험관 시술까지 실패하며 "사람, 여자로서 자존감이 바닥을 쳤다"라며 슬럼프에 빠졌던 사연을 전했다.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 출연 제의가 왔음에도 연기에 대한 두려움이 컸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신동미는 자신의 연기가 누군가에게 위로가 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이에 '나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의 답을 찾았다고 했다. "'나는 누구인가' 이런 질문들이 어떻게 보면 지금의 날 만들지 않았나 한다. 앞으로도 그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 향해가겠다"라며 강연을 마쳐 감동을 안겼다.

소이현은 사극 드라마 촬영으로 잠시 집을 떠나 문경에서 생활하고 있던 인교진을 위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했다. 최고의 1분 주인공인 조현재, 박민정 부부는 박민정의 동생 부부를 집으로 초대했다. 중국음식이 먹고 싶었던 조현재는 동서와 처제를 핑계로 박민정 몰래 중국음식을 잔뜩 배달시켰다. 그러나 예상과 달리 동서와 처제보다 음식이 먼저 도착해 조현재는 당황했고 아내는 화를 냈다. 경쟁이 치열한 직업 속 옆에서 보기 안쓰러워 건강한 음식을 챙겨주고 싶었던 아내의 진심을 안 조현재의 모습이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윤상현, 메이비 부부의 캠핑이몽 이야기가 그려졌다. "캠핑카는 집짓기 다음으로 이루고 싶은 로망"이라고 밝힌 윤상현. 그러나 메이비의 반응은 냉담했다. 온 가족을 데리고 캠핑장으로 향한 윤상현은 배우 유인영과 개그우먼 권진영을 초대했다. 윤상현이 메이비를 설득할 지원군으로 두 사람을 직접 초대한 것. 하지만 설득은 실패했고 캠핑카 드림은 다음 기회로 넘어갔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