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KBS ‘으라차차 만수로’ 측 “유벤투스 인터뷰, 이미 하지 않기로 한 것”

[뉴스1·KBS2]

[뉴스1·KBS2]

 
KBS 2TV ‘으라차차 만수로’ 측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소속 유벤투스 팀과 인터뷰 촬영을 일방적으로 취소당했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29일 뉴스1에 따르면 ‘으라차차 만수로’ 측 관계자는 “처음에 호날두만 특정한 인터뷰는 아니라 유벤투스 선수들과 인터뷰를 진행하기로 했었다”며 “그러나 세부사항을 논의하다가 촬영을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친선경기 당일 이슈들로 인해 촬영을 못 한 게 아니다”라며 “당일 ‘으라차차 만수로’ 촬영팀은 아예 경기장에 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으라차차 만수로’ 팀이 지난 26일 친선경기 전에 호날두를 비롯해 유벤투스 선수들을 만나 인터뷰 촬영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유벤투스 측이 일방적으로 취소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지난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 선발팀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이탈리아)의 친선경기가 열렸다.  
 
이날 유벤투스는 예정된 킥오프 시간인 오후 8시를 넘은 오후 8시 4분에야 경기장에 도착했고 오후 8시 50분에야 선수단이 그라운드에 입장했다. 또한 호날두는 예정돼 있던 사인회에도 불참했다.
 
특히 호날두는 45분 이상 출전하기로 계약돼 있었지만 경기에 출장하지 않고 결장하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