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불꽃처럼

어둠이 깃드는 푸른 저녁 
초원의 불나방처럼
나그네 모닥불 앞에 모이네.
누가 먼저랄 것 없이
청춘으로 돌아가 노래 부르네.
이어질 듯 끊어질 듯 
그 시절 추억 떠오르네.
슬픈 기억도 아픈 기억도
때론 그리움이 된다네.
밤으로 가는 시간의 경계
불꽃처럼 살자 다짐해 보네.
촬영 정보
소나기 지나간 몽골 초원의 푸른 저녁이다. 해가 지고 푸른빛이 도는 20~30분의 매직아워를 활용해 촬영해 보자. 
렌즈 16~35mm, iso 800, f 6.3, 1/15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