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하철 4호선, 금정~대공원 구간 5시간만에 운행 재개

27일 오전 단전 문제로 운행이 중단된 서울 지하철 4호선 금정~대공원역 구간이 5시간 만에 운행 재개됐다. [사진 트위터 캡처]

27일 오전 단전 문제로 운행이 중단된 서울 지하철 4호선 금정~대공원역 구간이 5시간 만에 운행 재개됐다. [사진 트위터 캡처]

 
운행 중단됐던 서울 지하철 4호선 노선이 5시간 만에 재개됐다.
 
17일 오전 7시 오이도발 당고개행 열차가 범계역 인근에서 멈춰 선 뒤 금정역부터 대공원역까지 6구간 지하철 운행이 중단됐다.
 
당시 사고 열차에 타고 있던 승객들은 하차해서 대체 교통수단을 이용했다.
 
하행선은 물론, 상행선은 오이도에서 금정역, 대공원에서 당고개역까지는 정상 운행됐다.
 
긴급 복구에 나선 코레일은 사고 5시간 만인 이날 정오쯤 해당 구간 운행을 재개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정확한 중단 이유를 조사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이같은 문제가 재발하지 않도록 조치 하겠다”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