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류현진, 27일 워싱턴 상대로 한미 통산 150승 도전

MLB 올스타전 선발 등판한 류현진. [로이터=연합뉴스]

MLB 올스타전 선발 등판한 류현진. [로이터=연합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한·미 통산 150승에 도전한다.
 
류현진은 27일 오전 8시 5분(한국시각)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리는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20일 마이애미 말린스를 상대로 시즌 11승(2패)을 거둔 류현진은 시즌 12승째에 도전한다.
 
류현진의 5월 13일 워싱턴과의 홈경기에서 8이닝 무실점 하고 승리를 따낸 적이 있다. 통산 성적도 4경기 2승 1패, 평균자책점 1.35로 뛰어나다. 26과 3분의 2이닝을 던지면서 단 13개의 안타만 허용했다. 내셔널리그 팀 중 가장 피안타율(0.138)이 낮은 상대가 워싱턴이다.
 
당초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다투는 워싱턴 에이스 맥스 슈어저와 대결할 뻔 했으나, 슈어저의 등판이 조정되면서 선발 대결은 성사되지 않았다. 류현진의 선발 맞대결 상대는 오른손 아니발 산체스다. 산체스는 올 시즌 18경기에 출전해, 6승 6패 평균자책점 3.80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한화에서 통산 98승을 거뒀다. [일간포토]

류현진은 한화에서 통산 98승을 거뒀다. [일간포토]

이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면 류현진은 한·미 통산 150승을 달성하게 된다. 2006년 한화 이글스에 입단한 류현진은 2012년까지 7시즌 동안 KBO 리그 통산 98승 52패을 기록했다. 2013년엔 다저스에 입단했고, 지난해까지 40승을 올렸다. 올해 11승을 추가한 류현진은 한국인 최초로 150승 달성을 달성하게 된다. 류현진보다 먼저 미국에 진출한 박찬호는 MLB에서 아시아인 최다인 124승을 거뒀고, 2012년 고향팀 한화에 입단해 5승을 거뒀다. 한국에서 뛴 외국인 투수 중에선 더스틴 니퍼트가 MLB에서 14승, KBO에서 102승을 거뒀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