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AD카드 위조해 광주세계수영대회 온 중국인 검거

광주 세계수영선수권 대회에서 일본인 몰카 촬영에 이어 중국인 AD 카드 도용 사건이 일어났다. 
중국인이 가짜로 만든 광주 세계수영선수권 대회 AD 카드. [사진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

중국인이 가짜로 만든 광주 세계수영선수권 대회 AD 카드. [사진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

 
광주 광산경찰서는 24일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록인증(AD)카드를 위조한 혐의(사문서위조)로 중국인 A(25·여)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20일 중국 한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려진 미디어 AD카드를 보고 위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영 종목이 시작된 지난 21일부터 광주 남부대시립국제경기장 일대에서 중국 선수 및 선수단 버스를 촬영하는 모습이 자주 목격됐다. 이날은 목에 AD카드를 달고 있어 이를 이상하게 여긴 안전단 소속 자원봉사자 박가영씨가 인근 경찰에 신고했다.  
 
리더기를 통해 AD카드를 여러차례 확인했지만 등록된 AD카드가 아니었고, 위조된 것으로 판단됐다. 경찰은 A씨가 이날 오후 8시에 예정된 경영 경기를 관람하려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건을 조사한 뒤 출국정지 후 검찰에 송치해 가납명령(벌금을 미리 받는 제도)을 통해 벌금을 받은 뒤 출국정지 해지 절차를 거쳐 A씨를 귀국시킬 예정이다.
 
관련기사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