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앙일보‘일본어판 칼럼 제목 바꾸기’없었다…청와대 대변인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

청와대가 중앙일보 일문 번역판(일본어판)에 실린 칼럼 제목을 문제 삼았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지난 17일 브리핑에서 일본어로 번역된 기사 등을 놓고 “무엇이 한국과 우리 국민을 위한 일인지 답해야 할 것”이라며 “국익의 시각으로 바라봐 주시길 바라는 당부의 말씀”이라고 밝혔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 또한 이보다 앞선 16일 중앙일보 칼럼 3건을 문제 삼았다. 

중앙일보는 이에 대해 지난 19일 자 ‘언론이 정부 비판하면 ‘매국’인가’라는 사설을 통해 사실을 바로잡았다. 영상으로 다시 한 번 더 바로잡는다.
조문규 기자, 영상편집 조수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