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대들' 손현주 "진짜 불 속에서 연기, 화상 입어"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의 손현주가 리얼한 연기를 위한 노력을 전했다. 

손현주는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진행된 '광대들: 풍문조작단' 제작보고회에서 화염 속에서 말을 타고 연기해야했던 촬영 비하인드를 밝혔다. 

이날 고창석은 "한명회가 말을 타고 있는데 진짜로 불을 지를지 몰랐다. 화염 속에서 손현주가 진짜 말을 타고 있더라.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에 손현주는 "뜨거웠다. 다른 역할보다 2배 분장했다. 불 때문에 귀 분장이 녹았다. 경미한 화상을 입었다. 촬영을 하느라 미처 신경쓰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조진웅, 손현주, 박희순, 고창석, 최원영, 김슬기, 윤박, 김민석, 장남열, 최귀화가 출연한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김주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8월 21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