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대들' 손현주 "'솔약국' 이후 조진웅과 10년만 재회..평생 동지"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의 손현주와 조진웅이 특별한 인연을 언급했다. 

손현주는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진행된 '광대들: 풍문조작단' 제작보고회에서 "(2009년작) '솔약국집 아들들' 조진웅과 재밌게 연기한 기억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조진웅은 "손현주가 아니었으면 여기까지 못 왔을 것 같다. 멘토이자 은인 같은 선배"라고 치켜세웠다. 

또 손현주는 "조진웅은 후배지만 존경할 수 있는 장점을 많이 가지고 있다. 같이 연기할 수 있어서 좋다. 평생 동지로 같이 가고 싶다"고 밝혔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조진웅, 손현주, 박희순, 고창석, 최원영, 김슬기, 윤박, 김민석, 장남열, 최귀화가 출연한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김주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8월 21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