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투데이IS] 엑소 세훈&찬열 출격…군백기 채우는 유닛


세훈&찬열이 그룹 엑소의 새 유닛으로 뭉쳤다.

22일 오후 6시 세훈&찬열은 첫 번째 미니앨범 ‘What a life’(왓 어 라이프)를 발매하고 트리플 타이틀 곡 ‘What a life’(왓 어 라이프), ‘있어 희미하게’, ‘부르면 돼’ 활동을 알린다. 앨범엔 총 6트랙이 담겨 두 사람이 다양한 힙합 장르로 조화를 이룬 모습을 만날 수 있다.

일부 뮤직비디오와 신곡 첫 무대는 이미 공개됐다. 20일 '있어 희미하게', 22일 자정 '왓 어 라이프' 뮤직비디오가 오픈됐고 지난 19일부터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SPO DOME(구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5번째 단독 콘서트 'EXO PLANET #5 - EXplOration -(엑소 플래닛 #5 - 익스플로레이션 -)'에서 'What a life(왓 어 라이프)', '부르면 돼' 2곡을 최초로 선보였다. 무대에서 찬열은 "세훈이랑 둘이 같이 여기저기 다니고 촬영하고 그러면서 좋았다"고 활동 이야기를 전했다.'부르면 돼' 뮤직비디오는 26일 공개된다.

엑소는 올해 멤버 시우민과 디오의 군입대로 완전체 활동은 불가하다. 레이, 첸, 백현, 세훈&찬열 등 솔로와 유닛으로 앨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부터 카이의 솔로 앨범을 예고한데 이어 수호는 콘서트에서 "우리 엑소 앨범도 곧 나오니까"라며 그룹 활동을 예고했다. 그는 "가볍게 말씀드리자면 올해 안에는 당연히 나온다. 곧이라고 하는 건 실수인 거 알고 콘서트가 끝나고 월드 투어를 하며 다음 앨범을 준비할 예정이다. 너무 늦게 않게, 올해 안에, 겨울이 오기 전에"라고 설명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