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KCSA소속 디포렌식코리아, 몸캠피씽 동영상유포 차단으로 피싱사기 해결도움


IT 보안 전문가로 구성되어 있는 ‘디포렌식코리아(D-Forensic Korea)’는 몸캠피씽, 몸또 수법과 행동 패턴을 분석해 몸캠피싱 피해자가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24시간 몸캠피싱 대응 솔루션을 구축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신종 사이버 범죄인 ‘몸캠피씽’ 피해는 그 수법과 강도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어 모바일을 이용하는 이들은 주의하고 있다.”며 “피해자의 추가 피해까지 예방하고자 3교대로 나눠 24시간 대응 서비스와 모니터링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몸캠피싱(이하 몸또)’은 신종 사이버 범죄로 성적인 부분으로 용해 화상 채팅을 통해 금품을 갈취 하는 형태다. 최근에는 청소년들에게도 무방비로 노출돼 있으며 사건 발생 이후에도 구제에 어려움이 있는 상황이다. 실제 최근 4년간 몸또, 몸캠피싱 피해자는 무려 3만 1000명에 이르고 이 중 절반이 청소년으로 확인됐다. 스마트폰 사용이 활발하고 성적 호기심이 큰 청소년들이 범행의 대상이 되기 쉽기 때문이다. 금전적 여력이 없는 청소년들은 금전을 지불하지 못해 범행에 악용 되는 등 청소년 사회문제에도 속하고 있다.

확실한 업체를 선정 해 해결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다. 이 외에도 몸캠피싱 피해 전문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디포렌식코리아는 보다 빠른 유포 차단 서비스를 실시해 발생할 몸캠피씽 2차 피해도 막고 있다. 또 동영상 삭제 처리 후 유포 경로를 완벽히 차단하고 있으며, 삭제 후에도 잘 유지되고 있는 지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이외에도 KCSA(한국사이버보안협회)에도 가입이 되어 있는 IT보안회사는 드물기 때문에 몸캠피싱에 당하고 있다면 안심하고 의뢰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디포렌식코리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소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