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우리집에 왜왔니' 이원일 셰프, 한강뷰 집부터 여자친구까지 공개


혼자 사는 남자의 정석을 보여주는 이원일 셰프의 싱글 하우스가 스카이드라마 예능프로그램 '우리집에 왜왔니'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21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우리집에 왜왔니' 10회에는 먹방계의 샛별 이원일 셰프가 출연하여 한강뷰를 자랑하는 집부터 의도치 않게 여자친구 존재까지 공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셰프라는 직업의 특성 상 집에 있는 시간이 적기 때문에 잠만 자는 역할을 한다"며 기능에 충실한 싱글 하우스를 공개한 이원일은 집을 소개하면서 계속 ‘혼자 사는 집’이라고 강조했다. 이를 수상하게 여긴 악동MC 김희철, 한혜진, 오스틴강과 특별 MC 김호영은 탐정 단이 되어 집안 곳곳을 수색했다. 

칫솔 두 개와 ‘your kiwi bird’라고 적힌 쪽지를 발견한 악동MC들은 키위새의 정체를 파헤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냉장고에서 여자친구로 추정되는 사진을 발견한 악동MC들은  "키위새가 새가 아니었어"라며 이원일 셰프의 여자친구에 대해 캐물었다.

한혜진은 “어떻게 여자친구 얼굴을 빠에야 자석으로 가려놓을 수 있는 건가. 너무한 거 아니냐”며 핀잔을 줬다. 결국 이원일 셰프는 여자친구의 존재를 인정하고 “오신다고 해서 급하게 뗄 수는 없었고 그냥 붙여놓은 거다”며 순순히 고백했다는 후문이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