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배탈나기 쉬운 여름철…장 쾌한 하루를 위한 식음료 각광

고온 다습한 여름철엔 상한 음식물 섭취나 냉방병 등으로 배탈나기 쉽다. 편안한 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실내 온도를 24~27도 정도로 유지해 실내와 실외 온도 차이는 5~6도 이하로 맞춰주고 겉옷 등으로 배를 따듯하게 해주는 것이 좋다. 또한 상온 보관된 음식을 피하고, 개봉한 가공식품은 바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
 


최근 식음료업계는 여름철 간편하게 장에 좋은 영양소를 보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음식들을 선보이고 있다. 식습관 관리와 함께 속을 편안하게 해줄 식이섬유, 유산균 등이 풍부한 식품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 300㎖ 한 병에 식이섬유 1일 영양 성분 기준치 20% 함유! 코카-콜라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코카-콜라사의 세계 1등 주스 음료 브랜드* ‘미닛메이드’가 새롭게 내놓은 ‘미닛메이드 식이섬유’는 식이섬유가 혼합된 상큼한 과즙음료다. 과즙의 달콤한 향과 맛을 즐기면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식이섬유를 보충할 수 있어 상쾌하게 기분 전환이 가능하다.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300㎖ 페트 제품에는 식이섬유 5g이 함유돼 있으며, 이는 1일 영양 성분 기준치의 20%에 달한다. ‘오렌지&망고’와 ‘사과&크랜베리’ 두 가지 맛으로 구성됐으며 주요 과일 원료 외에도 다양한 과즙이 들어있어 입안 가득 퍼지는 상큼한 과일향을 느낄 수 있다. 특히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에 상큼한 과즙과 식이섬유로 가볍게 즐기기에 좋다.
(*1-100% 과채즙 함유 음료 브랜드 세계 1위, 2017 판매량 기준, 출처: Global Data)
 
 
 
▶ 양은 늘리고 당은 줄인 파스퇴르 ‘바른목장 소프트 요거트’
롯데푸드 ‘파스퇴르’는 식사 대용으로 손색없는 ‘바른목장 소프트 요거트’를 선보였다. 자사 요거트 제품보다 용량은 약 30% 높이고 열량은 22% 줄였다. 그릭요거트의 장점인 진한 풍미와 높은 단백질 함유량은 그대로 두고 단단한 조직감을 부드럽게 개선했다. 한국인의 장에 잘 맞는 특허 받은 김치 유산균 ‘LB-9’이 적용됐다. 알로에, 오트밀, 플레인의 3종으로 출시됐으며 플라스틱 용기 대신 종이컵을 사용해 분리배출이 가능하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