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화 ‘도둑들’ 출연 홍콩 배우 런다화, 중국 행사 중 흉기 찔려

 
배우 런다화. [사진 케이퍼필름]

배우 런다화. [사진 케이퍼필름]

 
한국 영화 ‘도둑들’에 출연한 중국 배우 런다화(任達華·임달화)가 행사 도중 괴한에게 흉기에 찔려 병원으로 이송됐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중국 매체 등에 따르면 런다화는 이날 광둥(廣東) 성 중산(中山)에서 영화 홍보 행사 도중 흉기를 지닌 남성에게 습격을 받았다.
 
이 남성은 무대 위에 있던 런다화에게 돌진해 흉기로 복부를 찔렀으며 곧바로 보안 요원들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됐다.
 
런다화는 복부에 피를 흘리며 행사장을 빠져나와 병원으로 이송됐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공안 당국은 이 남성을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1980년 홍콩에서 데뷔한 런다화는 ‘엽문’ 시리즈, ‘흑사회’, ‘살파랑’, ‘황비홍’ 등 150여편이 넘는 영화에 출연했다.
 
특히 지난 2012년 최동훈 감독의 ‘도둑들’에서 중국인 도둑 ‘첸’ 역할을 맡아 국내에도 이름을 알렸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