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성훈, '맛있는 녀석들'을 들었다놓은 '조각 식신'


배우 성훈이 신들린 먹성을 뽐냈다.

성훈은 19일 방송된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 출연해 놀랄만한 먹성을 발휘, 조각처럼 완벽한 피지컬로는 상상할 수 없을 만한 대식가의 면모를 보였다.

본격적인 식사 전부터 "탄수화물은 종교다" 등 명언을 날린 성훈은 "몸이 부대낄수록 맛있는 것을 먹은 것이다" "야식만큼 맛있는 게 없다" 등등 멋진 말을 남기며 먹방계에 한 획을 긋는 것은 물론, 보는 이들의 많은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본격적인 식사 시작 후 그는 폭풍 흡입을 선사, 모든 메뉴를 멋있고 맛있게 맛보며 음식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특히 그는 먹성 좋게 음식을 먹는 모습조차 조각처럼 훈훈한 비주얼로 보는 이들의 미각은 물론 안구까지 정화시켰다.

감자 부침개를 놓고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가위바위보 승부를 펼쳤고 닭갈비가 나오자 선을 그으며 자신의 영역을 확보하는 등 예능감까지 더해 '맛있는 녀석들'에 완벽하게 녹아들었다.

여기에 '맛있는 녀석들' 트레이드로 자리매김한 '한 입만'에서는 고기와 빵, 야채 등을 넣어 손수 햄버거를 만든 뒤 한 입에 집어넣는 엄청난 개인기를 보여줘 진행자들은 물론 안방극장도 놀랍게 만들었다. 심지어 입을 쫙 벌려 햄버거를 밀어 넣는 모습 조차 완벽 비주얼에 단 한 치의 구김도 없어 시청자들을 '성훈 홀릭'으로 만들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