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로이터 “트럼프 대통령, 한일 긴장 해결 돕고 싶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한·일 갈등과 관련해 “한국과 일본의 긴장 해결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전세계 메모리 칩과 스마트폰 공급을 위협하는 한국과 일본 사이의 정치·경제 분쟁의 긴장을 완화하는 데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서 비롯된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해 양국 관계를 최근 한 달 새 더욱 악화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관련 언급을 내놓은 것은 처음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한국과 일본의 긴장 해결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고 로이터가 전했다. [사진 로이터 캡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한국과 일본의 긴장 해결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고 로이터가 전했다. [사진 로이터 캡처]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