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SKT, 30만원대 '갤럭시A40' 출시…전면 카메라 2500만 화소


SK텔레콤이 30만원대 5.9인치 스마트폰 ‘갤럭시A40’를 19일부터 팔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갤럭시A40의 출고가는 39만9300원이다. 

SK텔레콤 고객이 4만원대 요금제인 T플랜 안심 2.5G요금제(4만3000원/월)를 선택하면 공시지원금 11만6000원을 받을 수 있어 28만3300원에 가입할 수 있다.

갤럭시A40는 5.9인치의 디스플레이로 한손에 들어오는 그립감과 140g의 가벼운 무게로 사용성을 높였다. 또한 풀 HD+ 슈퍼 아몰레드와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가 더해져 더욱 선명한 화면과 높은 몰입감으로 제공한다. 

또 SNS과 셀피를 즐기는 소비자를 위해 2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했다. 후면의 듀얼 카메라는 1600만 화소 카메라와 123도 초광각 카메라를 장착했다.

SKT는 ‘옐언니’, ‘죵키’, ‘김스테파니헤리’ 등 SNS 스타들이 갤럭시A40를 실제 사용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디지털 영상광고를 통해  1020세대의 SNS 생활에 최적화된 A40의 강점을 보여줄 예정이다.

갤럭시A40는 중저가 스마트폰에서 지원되지 않던 ‘삼성페이’도 지원하며 3100mAh, 4GB RAM, 64GB 내장 메모리 등을 갖추고 있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블루 3종으로 출시된다.

SK텔레콤은 8월말까지 개통한 고객이 9월 6일까지 ‘삼성멤버스’ 앱에서 패션 브랜드인 ‘비욘드 클로젯 케이스’를 신청하면 A40 전용케이스와 함께 ‘FLO 1개월 무료 스트리밍 이용권’도 받을 수 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