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워홈 ‘아모리스’, 예비부부 초청해 브라이덜 클래스 진행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의 웨딩·컨벤션 브랜드 ‘아모리스’는 지난 18일 브라이덜 클래스 행사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아모리스 역삼점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플레이팅 디저트 전문 페이스트리 셰프 ‘저스틴 리’가 직접 참여, 예비부부 약 10쌍을 대상으로 플레이팅 디저트 클래스를 진행했다.
 
플레이팅 디저트는 과일, 견과류, 초콜릿 등 디저트 구성요소들의 궁합과 담음새, 여백 등을 통해 비주얼 만족도를 높이는 기술이다. 식감과 색감의 조화로 고급스러운 테이블 세팅을 할 수 있어 가치소비를 중시 여기는 예비부부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클래스에 참여한 한 예비신부는 “몇 가지 간단한 플레이팅 기법만으로 고급 식당에서나 즐기던 디저트로 변하는 걸 보니 신기했다”며 “일상생활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재료를 활용하여 특별한 디저트 만들어 볼 예정이다”고 말했다.
 
아워홈 관계자는 “앞으로도 푸드, 패션, 뷰티 관련 전문가 초빙 클래스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며 “푸드 스타일링 외에도 푸드 페어링, 시즌성 쿠킹클래스 등 체험활동을 계획 중이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