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 대통령·황교안 대표, 회동 후 잠시 대화…黃 “단독회동은 아냐”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여야 5당 대표들과 회담 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여야 5당 대표들과 회담 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청와대에서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의 회동 직후 별도로 만나 잠시 이야기를 나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회동 종료 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오후 6시 59분쯤 회동을 마치고 나서 다른 당 대표들이 나가고 정리되는 분위기에서 문 대통령과 황 대표가 인왕실 앞 창가에서 잠시 이야기를 나눴다”고 전했다.  
 
이어 “두 분은 1분 30초가량 이야기를 나눴다”며 “다른 참석자들은 모두 멀리 있어서 대화 내용은 전혀 들리지 않았다. 두 분 모두 진지한 표정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황 대표는 “단독회동을 갖지는 않았다”고 선을 그었다. 황 대표는 회동 후 국회에서 브리핑을 통해 “잠깐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이해해 달라”며 “(이번 회담은) 그런 것들을 넘는 대국적 차원의 회담이었다”고 설명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