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판도라’ 故정두언 자리에 탁석산·김학용·하태경 임시 투입

[사진 MBN]

[사진 MBN]

MBN 정치 토크쇼 ‘판도라’가 고(故) 정두언 전 의원의 자리에 철학자 탁석산과 김학용 자유한국당 의원,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을 앉히기로 했다.
 
MBN 측은 18일 “오는 19일 ‘판도라’ 녹화에 고인을 대신해 세 분이 패널로 참석한다”며 “기존 MC 김승우와 패널인 정청래 전 의원과 호흡한다”고 밝혔다.
 
이어 “패널들은 이번 주 녹화에만 일시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출연을 지속할지는 미정”이라고 덧붙였다.
 
경찰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지난 16일 서대문구 홍제동 한 아파트 인근 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후 그가 고정으로 출연했던 MBN ‘판도라’ 측은 대응책을 논의해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