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정우성X김의성도 나섰다" '김복동', 크라우딩펀딩 100% 달성


영화 ‘김복동’의 크라우드펀딩이 시작 이틀 만에 목표액 100%를 달성했다.

18일 '김복동' 측에 따르면, 크라우드펀딩 목표 금액인 1천만 원이 이날 오후에 모두 모였다. 

지난 16일 오후 2시 시작해 이틀 만에 이룬 결과다. ‘김복동’ 크라우드펀딩은 우리 모두가 기억해야 할 이야기를 다룬 영화 ‘김복동’을 더 빨리 만나고, 더 많은 사람들에게 소개하고 함께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작과 동시에 많은 이들의 참여가 이뤄졌고 특히 정우성, 김의성, 박호산, 정준, 공정환, 곽민석 배우와 변영주 감독, 노혜경 시인, 임현주 아나운서 등 셀럽들이 자발적으로 SNS 릴레이 캠페인에 앞장서며 확산됐다. 특정 인물을 지목해 릴레이 되는 것과는 달리 펀딩 소식을 자발적으로 알렸다는 것에 더욱 눈길을 끈다. 이와 함께 본인이 몇 번째 후원자라는 SNS 인증 릴레이도 함께 이어져 훈훈함을 더한다.

‘김복동’은 여성인권운동가이자 평화운동가였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가 92년부터 올해 1월 세상을 떠날 때까지, 일본의 사죄를 받기 위해 투쟁했던 27년 간의 여정을 담은 감동 다큐멘터리이다. 90세가 넘는 고령의 나이에도 전 세계를 돌며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사죄를 요구하고 생의 마지막 순간까지도 희망을 가지고 싸워온 김복동 할머니의 발자취를 담아 깊은 울림과 감동을 전한다.

상영 수익 전액이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활동에 쓰인다. 이에 영화 ‘김복동’을 보는 것만으로도 관객들이 아직 현재 진행 중인 아직 끝나지 않은 이 싸움에 동참하고 지지할 수 있게 되었다. 알아야 하고, 알려야 하는 이야기이자 행동하는 모두를 위한 ‘김복동’은 8월 8일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