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독립영화 응원" 정일우 '검은여름' 티켓 100장 구매+인디토크 참석



정일우가 독립영화를 응원한다.
 
독립영화를 널리 알리기 위해 인디스페이스에서 독립영화 응원 상영회를 꾸준히 진행하고 있는 배우 유지태, 조민수, 2018년 자발적으로 나눔자리 후원을 실천하며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좋은 취지에 동참한 배우 김종수 등을 비롯해 많은 배우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독립영화에 대한 애정과 응원을 표하고 있다.
 
그 열기에 정일우도 동참했다. 군 소집해제 후 올해 초 SBS 월화드라마 ‘해치’를 통해 복귀한 정일우는 독립영화 '검은여름' 응원을 위해 직접 나섰다. 인디스페이스 티켓 100장을 구매해 관객들을 초대하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한 것. 25일에는  독립영화 전용관 인디스페이스에서는 '배우 정일우와 함께 독립영화 보기 '검은 여름'' 상영회도 열린다.
 
두 남자의 어지러운 감정을 그려낸 퀴어 로맨스 '검은 여름'은 이원영 감독의 첫 번째 장편영화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7회 서울프라이드영화제, 독립영화 반짝반짝전 등에 초청되며 개봉 전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은 작품이다.
 
정일우와 이원영 감독은 한양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출신으로, 정일우는 이원영 감독과 '검은 여름', 그리고 독립영화에 힘을 보태고자 의미있는 결정을 내렸다.
 
이번 상영회는 사전 이벤트를 통해 초청된 관객들과 정일우가 함께 영화를 관람하고, 상영 후에는 이원영 감독과 정일우 배우의 인디토크(GV)를 통해 다채롭고 풍성하게 작품을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는다.
 
관계자는 "독립영화를 응원하기 위한 배우의 움직임은 독립영화 관객, 극장 모두에게 듬직한 지원군이 되어주고 있다. 정일우의 '검은 여름' 응원 상영회 또한 한국 독립영화 전반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