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구 스크린골프장 방화 추정 불…3명 중화상 2명 위독



[앵커]



어제(17일) 저녁 대구의 한 스크린 골프장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습니다. 3명이 중화상을 입었는데 2명은 위독한 상황입니다. 골프장 주인은 평소 소음 문제로 다투던 인근 주민이 불을 질렀다고 진술했습니다.



오선민 기자입니다.



[기자]



깜깜한 밤, 출입 통제선 뒤로 사람들이 모여 있습니다.



까만 재가 도로를 뒤덮었습니다.



창문은 깨지고 녹아내려 건물 안이 훤히 들여다 보입니다.



어제 저녁 6시 50분쯤 대구시 남구 대명동의 한 스크린골프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소방차 32대, 소방관 95명이 출동해 10여 분 만에 불길을 잡았습니다.



이 불로 골프장을 운영하던 A씨 부부와 인근 주민 B씨 등 3명이 중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A씨 부인과 주민 B씨는 의식을 찾지 못하는 등 위독한 상황으로 알려졌습니다.



화재 당시 건물 안에는 6명이 있었는데 나머지 3명은 비상계단을 통해 곧바로 대피해 추가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골프채와 건물 일부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5500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불은 2층에 있는 골프장 입구 카운터에서 시작된 것으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습니다.



골프장 업주 A씨는 주민 B씨가 인화 물질을 갖고 와 불을 질렀다고 진술했습니다.



B씨는 평소 골프장 소음 문제로 항의를 해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A씨의 진술을 토대로 방화 가능성 등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현장 떠난 경찰…피해자가 직접 찾아낸 '아찔한 방화' 경기도 안산 고시원서 방화 의심 불…3명 병원 이송 "시끄러워서" 초등생 목 조르며 위협한 노숙인 구속 경남 함양군 주택서 불…경운기 옮기려던 70대 부상 서울 광진구 주택 가건물 창고서 불…6명 병원 이송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