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변신' 배성우X김강훈, 삼촌과 조카의 희로애락 표정 배틀


영화 '변신'의 삼촌 배성우와 조카 김강훈의 희로애락 표정 배틀이 공개됐다. 
 
지난 16일 진행된 '변신' 제작보고회에서 삼촌 배성우와 조카 김강훈의 희로애락 표정 배틀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제작보고회 현장에서 ‘변신왕’으로 뽑힌 가족의 막내 우종 역할의 김강훈은 수상 세레모니로 희로애락을 연속으로 보여줘 일명 '엄빠의 미소'를 짓게 했다. 이어 구마사제 삼촌 역의 배성우도 희로애락 표정 변신을 연출했다. 이번 제작보고회를 통해 한국의 베네딕트 컴버배치라는 별명까지 얻은 배성우는 아주 미세한 표정 변화로 희로애락을 표현해 장내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변신'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며 벌어지는 기이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 공포스릴러 영화. 오는 8월 21일 개봉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