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포토] 나나 '작품 복이 많아요'


배우 나나가 17일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에서 열린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저스티스’ 제작발표회에서 기자들의 잘문에 답하고 있다.

'저스티스'는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최진혁)과 가족을 위해 스스로 악이 된 남자 송우용(손현주)이 여배우 연쇄 실종 사건의 한가운데서 부딪히며 대한민국 VVIP들의 숨겨진 뒷모습을 파헤치는 소셜스릴러로 18일 첫 방송한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07.17/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