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터뷰④] '굿바이썸머' 김보라 "'SKY캐슬' 김혜윤과 가장 친해, 멋진 친구"


영화 '굿바이 썸머'의 배우 김보라가 JTBC 드라마 'SKY 캐슬' 종영 이후에도 김혜윤과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보라는 17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SKY 캐슬' 팀과 아직도 연락을 자주 하고 지낸다. 김혜윤과 연락을 자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김혜윤은 똑 부러진다. 첫 촬영부터 그런 점이 좋았다. 잘 해서 부럽기도 하고 멋있었다"면서 "저는 당당한 성격이 아니라서 저한테 없는 면을 가진 친구를 좋아한다. 김혜윤이 딱 그랬다. 제가 그냥 마냥 좋아한다"며 웃었다. 

또 김보라는 "사회생활도 잘 하고. 꾸밈 없는 친구"라며 김혜윤의 장점을 칭찬했다. 

'굿바이 썸머'는 시한부 인생이지만 지금이 가장 중요한 소년 현재(정제원)와 다가올 미래가 더 걱정인 수민(김보라)의 뜨거운 여름날을 그린 영화다.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부문에 초청된 바 있다. 김종관 감독의 연출부로 여러 작품에 참여했던 박주영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굿바이 썸머'는 오는 25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