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감독의 고집 담았다"…'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크랭크업[공식]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이 모든 촬영을 마쳤다.
 
영화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신정원 감독)'은 지난 4월 크랭크인 후 천안, 대전, 파주, 춘천, 안성, 화천, 정선 등 전국에서 총 41회차 4개월의 대장정을 마치고 9일 크랭크업 했다. 마지막 신은 죽지않는 인간 만길(김성오)이 자신을 잡으러 온 요원들과 벌이는 대규모 액션 대결 장면이었다.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은 죽지않는 인간을 죽이기 위한 죽이는 이야기다.
 
국내 코믹호러 장르 1인자 신정원 감독의 7년만 신작으로, 이정현·김성오·서영희·양동근·이미도가 의기투합했다.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은 심상치 않은 제목처럼 지금까지 한국영화에서 보지 못했고 그 어떤 예측도 상상도 비켜가는 소재와 장르를 선보일 것이라는 자신감이 충만하다.
 
‘시실리2km' '차우' '점쟁이들’까지, 국내 영화계에서 독보적인 장르와 스타일을 개척한 신정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는 것이 그 첫번째 이유. 
 
결혼 후 첫 스크린 행보에 나서는 이정현과 악역 그 이상의 매력을 선보일 김성오, 매 작품마다 강렬한 열연을 펼치는 서영희와 장르를 넘나드는 전천후 배우 이미도, 그리고 자유로운 영혼의 대명사 양동근까지 이색적인 배우들의 조합도 눈에 띈다.
 
이와 함께 올 초 '내안의 그놈'으로 191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쾌거를 이루며 안정적인 출발을 알린 TCO(주)더콘텐츠온은 '내안의 그놈' 개봉 후 외화 ‘쿠르스크' '콜드 체이싱' '존윅 3: 파라벨룸'은 물론 개봉을 앞둔 '롱샷' '47미터2' '틴스피릿'을 준비하며 전진하고 있는 투자배급사다.
 
또 내달 15일 개봉 예정인 공포영화 ‘암전’(김지원 감독)은 메인투자와 단독 배급을 진행하면서 투자배급사로서의 행보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여기에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까지 크랭크업 하며 올 겨울 개봉을 계획하고 있는 상황이다.
 
TCO(주)더콘텐츠온 김상윤 대표이사는 "2019년에만 당사 영화가 극장에서 총 800만~1,000만 관객을 만나는 것이 목표다. 앞으로도 TCO(주)더콘텐츠온은 관객들의 선택을 기꺼이 받을 수 있는 기획력이 돋보이는 작품의 제작과 배급에 힘을 쏟겠다"고 전했다..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은 TCO㈜더콘텐츠온과 ㈜브라더픽쳐스의 공동제작 작품으로, 후반작업을 거쳐 하반기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