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정호빈, 하반기 드라마·영화 바쁜 행보 예고


배우 정호빈이 하반기 바쁜 행보를 예고했다.

정호빈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16일 '정호빈이 올 하반기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오가며 다양한 작품을 통해 좋은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고 밝혔다.

정호빈이 출연하는 MBN·드라맥스 '우아한 가(家)'는 재벌가의 숨은 비밀과 이를 둘러싼 오너리스크 팀의 이야기를 다루는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극중 정호빈은 차기 검찰총장을 노리는 야망을 지닌 검사 주형일로 분해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펼칠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생존을 위한 조직 간의 치열한 전쟁을 다룬 정통 누아르 영화 '뜨거운 피'의 중요한 인물 천달호로 캐스팅돼 강렬하면서도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신스틸러 매력을 과시하며 관객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정호빈은 지금까지 영화 '친구' '강남 1970' '극비수사' 드라마 '아이리스' '아테나 : 전쟁의 여신' '백일의 낭군님' 등 수많은 작품 활동을 통해 묵직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하반기가 시작된 2019년에는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기대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