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재경, 동생 엔플라잉 김재현 생일 기념 훈훈한 투샷


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김재경이 남동생 김재현과의 투샷을 공개했다.

김재경은 15일 자신의 SNS에 "김재현 생축"이라는 문구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재경은 친동생이자 그룹 엔플라잉의 드러머 김재현의 생일을 기념해 식사 중인 모습. 남매의 똑 닮은 눈매와 훈훈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역시 가족이네요", "남매가 훈훈", "진짜 닮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재경은 지난 6월 종영한 SBS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베로니카 박' 역으로 출연했다. 김재현이 속한 엔플라잉은 현재 Mnet '더 콜2'로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