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치킨·피자 프랜차이즈 창업, 얼마나 필요하고 얼마나 벌 수 있나

여전히 야식하면 대표로 떠오르는 것들이 치킨과 피자일 것이다. 그만큼 치킨과 피자는 사람들의 수요가 꾸준한 아이템이고, 그래서 프랜차이즈 창업을 준비하는 사람이라면 치킨이나 피자 브랜드를 한 번쯤은 염두에 두고 살펴볼 것이다. 그래서 치킨 혹은 피자 브랜드의 가맹점을 창업하려면 얼마의 비용이 필요하고, 또 얼마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지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에서 발표한 정보공개서 금액을 기준으로 살펴보았다.

지난해 공정위에서 발표한 프랜차이즈 정보공개서에 따르면 치킨, 피자 업종 상위 5개 업체(가맹점 수 기준)의 평균 창업 비용은 별도 비용을 제외하고 약 7,200만 원(치킨)과 약 9,500만 원(피자) 이었다. 치킨 프랜차이즈 기준 1위는 교촌치킨으로 평균 약 1억 1천만 원의 초기 창업 비용이 발생했으며, 피자 프랜차이즈 기준 1위는 도미노 피자로 평균 약 2억 3천만 원의 초기 창업 비용이 필요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이 비용은 부동산 보증금 및 권리금 등의 기타 발생할 수 있는 비용이 별도로 빠져있는 금액이라 창업을 위해 실제 필요한 비용은 추가적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업계 관계자는 설명했다.

앞서 살펴 본 동일 프랜차이즈(치킨, 피자 총 10개 브랜드)의 연평균 매출액은 약 3억 9백만 원이며 평균 창업 가성비 지수는 약 3.56으로 파악되었다. 창업 가성비 지수는 창업 비용 대비 연평균 매출액을 수치화한 것으로, 한 업계 관계자는 “각 브랜드별로 정확한 수익률이 공개되어 있지 않은 현재, 투자한 비용에 대비하여 벌어들이는 매출액이 얼마인가를 우선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그 비율을 수치화한 창업 가성비 지수야말로 프랜차이즈 오픈 전에 반드시 체크해야 할 하나의 지표이다.”라고 말했다.
 
2018년 등록 공정거래위원회 정보공개서 수치 재구성 / 피자, 치킨 업종 가맹점 수 300개 이상인 브랜드 중 정보 확인 가능한 곳 기준

2018년 등록 공정거래위원회 정보공개서 수치 재구성 / 피자, 치킨 업종 가맹점 수 300개 이상인 브랜드 중 정보 확인 가능한 곳 기준


가맹점 수 기준 300개 이상의 중대형 프랜차이즈 업체 중 창업 가성비 지수 1위로 파악된 치킨 브랜드는 호식이두마리치킨으로  8.39(창업 비용 약 2,930만 원 / 연평균 매출액 약 2억 4천6백만 원)의 수치를 기록하였고, 피자 업종에서의 1위는 피자나라치킨공주로 6.46(창업 비용 약 5,800만 원 / 연평균 매출액 약 3억 7천만 원)의 수치를 기록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피자나라치킨공주 관계자는 "프랜차이즈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가맹점주들이 낮은 창업 비용으로 최대한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도록 계속해서 경쟁력을 높여 가겠다."라고 밝혔고, 호식이두마리치킨 관계자는 “업계에서 비교적 저렴한 창업 비용으로 높은 매출을 보이는 가성비 좋은 브랜드로 각광받고 있다. 지속적으로 소통의 창구를 넓히겠다.”라고 말했다.

이소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