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모트, 기장별 ‘스톤콜드 팬츠’ 2종 출시

지난 며칠간 시원하게 내린 장맛비가 그치고 본격적인 한여름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이면서, 업계에서는 상의는 물론, 냉감 기능이 더해진 하의에 대한 소비가 늘어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블랙야크가 전개하는 ‘For Life’ 아웃도어 브랜드 마모트(Marmot)는 ‘스톤콜드’를 적용해 길어도, 짧아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스톤콜드 팬츠’ 2종을 선보였다. 
 
이번에 적용된 냉감 기술 ‘스톤콜드’는 ‘옥’을 미세한 분말 형태로 원료에 배합한 후 염색 시 원단에 흡착시키는 ‘임플란트’ 방식을 적용해 냉감 효과가 오래 지속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옥 성분이 박테리아를 섬유에 가두고 번식하는 것을 차단해 항균 및 향취 효과도 뛰어나다.
 
마모트의 클리프 팬츠는 우븐 스트레치 원사에 ‘스톤콜드’ 기법을 적용해 땀과 열 발생 시 수분을 빠르게 방출해 속건 기능이 뛰어나고 자외선 차단 효과가 뛰어나 무더운 여름에도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허리 밴딩과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해 활동성이 우수하며, 허리벨트 삽입이 가능해 아웃도어와 데일리룩은 물론, 쿨비즈룩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색상은 남성용 차콜, 베이지, 네이비와 다크 카키 4가지, 여성용 라이트 그레이와 네이비, 라이트 베이지 3가지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11만 9천원이다.
 
동일한 소재와 기능이 적용된 클리프 7부 팬츠는 슬림한 핏의 7부 기장 반바지로 무릎 주변에 자연스러운 주름을 적용해 활동성을 한층 더 높인 제품이다. 색상은 네이비와 차콜, 베이지, 여성용은 네이비와 라이트 베이지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8만 9천원. 
 
마모트 관계자는 “본격적인 무더위와 함께 기능성 냉감 소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쿨한 디자인과 우수한 기능성을 모두 잡은 제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덥고 습해진 여름 날씨에 일상은 물론, 직장인의 스타일링도 많이 변하고 있는 만큼, 스톤콜드 기술이 더해진 마모트 클리프 팬츠로 쾌적함과 청량감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