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도네시아서 규모 7.3 강진…"쓰나미 가능성은 없어"


[앵커]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있는 곳이고, 최근 지진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인도네시아의 이번에는 몰루카제도 한 섬에서 7.3의 강진이 났습니다. 쓰나미를 우려해 주민들이 긴급하게 높은 지대로 대피를 했는데 쓰나미 경보는 내려지지 않았습니다.

노진호 기자입니다.

[기자]

현지시간 14일 오후 4시 10분쯤 인도네시아 몰루카제도의 항만도시 테르나테 한 쇼핑몰에서 사람들이 소리를 지르며 뛰쳐 나옵니다.

거리에서도 사람들이 황급히 뛰어갑니다.

인도네시아 동부 몰루카제도 근처에서 강진이 발생하자 황급히 대피하는 모습입니다.

미국 지질조사국은 인도네시아 동부 몰루카제도의 할마헤라섬에서 규모 7.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진은 테르나테섬에서 남동쪽으로 166km 떨어진 할마헤라섬 남단에서 발생했으며 진원의 깊이는 10km입니다.

지진으로 인해 가까운 지역의 가옥이 파손되는 등 피해가 있었지만 인명 피해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습니다.

쓰나미 경보도 발령되지 않았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가재난국은 육지 발생 지진은 쓰나미를 일으킬 가능성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7일 밤에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 인근 해상에서 규모 6.9의 강진이 발생해 쓰나미 조기경보가 발령되기도 했습니다.

JTBC 핫클릭

'불의 고리' 일본·인도네시아, 하루에만 15차례 '지진' '불의 고리' 페루서 규모 8.0 강진…수십 채 건물 피해 10만명 발 묶었던 발리 화산 또 분화…"공항은 정상운영" 인니~멕시코 며칠 새 잇단 지진…'불의 고리' 요동 치나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