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94개국 '수영의 별' 광주로…세계선수권대회 개막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12일 광주에서 막을 올렸습니다.



194개국, 약 2600명 선수들이 17일 동안 물살을 가르는데 다이빙과 수중발레로 불리던 아티스틱 스위밍으로 대회 문을 열었습니다.



우리 다이빙의 우하람과 김수지 선수는 1m 스프링보드 예선에서 상위 12명 안에 들어 나란히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저작권 관계로 방송 영상은 서비스하지 않습니다.)

JTBC 핫클릭

메달보다 힘겨운 태극마크…다시 빙판에 선 '팀 킴' 설렁설렁 뛰어 '6천만원'…윔블던 테니스 '갖가지 벌금' 세계가 당황한 '김연아의 은메달'…피겨 판정을 바꾸다 "브라질 위해 조작됐다"…메시 '거친 말' 후폭풍 오나 축구서 마다가스카르 들어봤나?…낯선 섬나라의 8강 기적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