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포토사오정] 손학규 대표 "혁신위 정상화 시켜라" 권성주 혁신위원 단식농성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

 
 바른미래당은 권성주 혁신위원이 12일 오후 3시부터 혁신위원회 정상화를 요구하며 무기한 단식에 들어갔다. 권 혁신위원은 이날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더는 당원들을 부끄럽게 하지 마십시오. ’혁신‘을 멈출 순 없습니다”고 쓰인 플래카드를 바닥에 놓고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바른미래당은 지난 11일엔 주대환 혁신위원장 사퇴에 이어 권 혁신위원의 단식까지 내홍이 깊어지고 있다.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권 혁신위원은 “혁신위에 거는 기대는 한 가지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지금 더이상 싸우지 말고 이 지도부를 총선에 승리할 수 있는 그런 지도부를 만들어 달라는 것이 가장 큰 기대였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첫 번째 안건으로 지도부체제 개편을 안건상정을 한 것이고 당원 당규에 의한 절차로 가결을 시켰다. 누구보다 지켜야 할 당 대표자께서 그 의결을 무시하고 당규를 짓밟는 그런 행동은 혁신위 한사람으로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며 “혁신위를 조속히 정상화 시켜달라”고 요구했다.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이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단식농성을 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이날 오후 6시 원내대표실 앞에는 이혜훈·지상욱 의원이 단식 농성 중인 권 혁신위원과 함께하고 있었다. 이 자리에서 이 의원은 “처음 혁신위를 구성할 때 모든 의원과 국민 앞에서, 당원 앞에서 약속할 것을 지켜야 한다”며 “그것을 지키지 않고 혁신위가 의결까지 한 사안을 최고위에 상정을 거부하는 사태는 중대 사안이다. 그것이 헌법파괴, 당원 당규 파괴, 민주주의 파괴”라며 “당을 존속시키지 못하게 하는 원인이다”고 주장했다.

 
단식농성 중인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왼쪽)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지상욱, 이혜훈 의원(오른쪽부터)과 함께 있다. 임현동 기자

단식농성 중인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왼쪽)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지상욱, 이혜훈 의원(오른쪽부터)과 함께 있다. 임현동 기자

 
지 의원은 “지난번 최고위에서 5개 3개 8개 안건을 최고위원들 그것도 선출직 최고위원 5명이 최고위에 상정한다고 할 때도 손학규 대표가 거부했다”며 “당원 당규대로 당을 운영하겠다고 한 분인데 거부했다.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단식농성 중인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왼쪽)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지상욱, 이혜훈 의원(오른쪽부터)과 함께 있다. 임현동 기자/

단식농성 중인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왼쪽)이 12일 오후 국회 원내대표실 앞에서 지상욱, 이혜훈 의원(오른쪽부터)과 함께 있다. 임현동 기자/

 
권 혁신위원은 “혁신위가 정상화 될 때까지 단식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임현동 기자

포토사오정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